관리 메뉴

바람다당의 생각창고™

이성적 판단이라는 변명 본문

일상이야기/일상이야기

이성적 판단이라는 변명

바람다당 2011. 10. 6. 22:24



“인간의 지성은 일단 어떤 견해를 채택하면 다른 모든 것들을 끌어와 이 견해를 뒷받침하고 옹호하려고 한다. 그리고 이 견해와 반대되는 예가 아무리 많고 중요해도 이를 무시하거나 거부하고 거들떠보지도 않는다”(프랜시스 베이컨)


나는 베이컨의 이 말에 공감한다. 사람들은 그럴듯한 논리로 자신의 이성적 판단을 강변하지만 실상 감정적 결정에 따른 결과를 이성적으로 포장할 뿐이다.

따라서 어떤 문제에 관하여 fact가 무엇인지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그 fact를 해석하는 관점이 무엇인가가 더 중요하다.

그러한 관점의 차이는 상대방이 어떤 가치관과 종교관 그리고 인생관을 가졌는가 등에서 나타나는데, 이러한 관점의 차이를 이해하지 못한다면 fact를 "다르게" 보는 상대방은 "틀린 "것으로 간주되어 끊임없이 충돌하게 될 뿐이다.

 





'일상이야기 > 일상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길에서 마주친 사람들  (0) 2011.11.02
손자를 돌보는 할머니  (0) 2011.10.28
어느새 차가워진 가을비  (0) 2011.10.14
2011년 10월의 어느 가을  (0) 2011.10.13
이성적 판단이라는 변명  (0) 2011.10.06
소소한 사랑의 감정  (0) 2011.10.04
도시의 가을 풍경  (0) 2011.10.04
소리없이 찾아오는 가을  (1) 2011.10.03
관악산 둘레길의 가을 풍경  (0) 2011.10.02
Tag
0 Comments
댓글쓰기 폼